증자라는 뜻은 자본을 증가시킨다는 뜻입니다. 증시에서는 보통 주식의 추가 발행을 뜻합니다.

 

목차

1. 유상증자

2. 유상증자 이유

3. 유상증자 주가 영향, 호재일까? 악재일까?

 

1. 유상증자

시장에서는 보통 주식의 추가 발행을 의미합니다. 유상증자는 주식을 추가로 발행하는데, 이 주식을 돈을 받고 판매한다는 개념인데 보통 우리가 흔히 얘기하는 증자는 유상증자를 말합니다.

사람들이 추가로 발행된 주식을 사면, 해당 기업은 그만큼의 자본금이 생기는 것인데 결국 유상증자의 목적은 자본금을 늘리려는 의도입니다.

 

유상증자 방식

크게 3가지로 나뉩니다.

존 주주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주주배정방식, 회사와 연고가 있는 자를 대상으로 하는 제3자배정방식, 그리고 일반 대중을 대상으로 하는 일반공모방식이 있습니다. 

주주배정방식은 현재 가지고 있는 주식수를 기준으로 배정이 되는데 예를 들면 '100주당 1주 배정' 개념입니다. 보통 현재 주가보다 싼 가격으로 배정됩니다.  주주는 정해진 기한까지 배정여부를 결정하면 됩니다. 새로운 주식을 받을 수 있는 신주인수권을 행사할지 여부를 결정할 수 있는 것입니다.

제3자배정방식은 대상에 해당된다면 지금 주가보다 다면 할인된 가격에 매수 여부를 결정 가능합니다.

일반공모방식 신청을 하게되면 정해진 일자에 결과가 바로 나옵니다. 증거금에 의해 최대 청약 수가 제한되는 경우가 많은데, 경쟁률에 따라 배정 주식수가 달라지게 됩니다.

2. 유상증자 이유

기업이 유상증자를 하는 이유는!

자본금을 늘리려는 목적이 가장 큽니다. 금융기관에 차입하거나 채권을 발행해서 자금을 확보하는 방법도 있으나, 이 방법들은 이자 등 추가 비용이 발생하기 때문에 주식을 추가 발행해(유상증자) 비용 부담을 줄입니다. 때문에 많은 기업들은 유상증자를 통해 자본금을 확충하려고 합니다. 얼마전 대한항공도 유상증자를 했습니다.

3. 유상증자 주가 영향, 호재일까? 악재일까?

유상증자가 주가에 끼치는 영향은 있을까요?

보통은 그 내용을 들여다봐야 호재인지, 악재인지 알 수 있으며 단기적으로는 주가가 하락하는게 일반적인 현상입니다. 시장에 돌아다니는 주식이 늘어났기 때문에 그리고 싼 가격으로 기존 주식과 섞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중장기적으로는 호재가 될 수 있습니다.

유상증자한 회사가 신사업에 투자하기 위해 혹은 더 잘되는 사업을 강화하기 위해 자금을 확충한 것이라면 장기적으로 호재 입니다. 실제로 몇달전 대한항공의 유상증자는 투자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보이며 약 4조가 몰리며 흥행에 성공했습니다. 이는 중장기적으로 호재로 작용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또한 재무건전성을 올리기 위해 추진할 수도 있습니다. 2017년 현대중공업은 중공업 경기 침체로 유동성 문제가 우려되자 이를 타개하기 위해 유상증자를 하기도 했습니다. 이는 기업이 유동성의 문제를 우려해 공식적으로 재무건전성을 올리기 위함이므로 악재로 볼 수 있습니다. 단, 유상증자를 통해 의도한대로 재무건전성이 개선되고 실적 개선이 된다면 기업가치는 더 올라가게 되는 것입니다.

 

 

무상증자 후 주가는 어떻게 될까? 액면분할 뜻

기업이 새로운 사업에 투자자금이 필요하거나 경영이 어려워져 재무건정성을 끌어올리고 싶을 경우 은행에...

blog.naver.com

 

2020/07/22 - [주식&기업] - 미중 무역전쟁 갈등 희토류 관련주, 대장주(유니온 주식 외)

2020/07/22 - [주식&기업] - SK하이닉스 주가 주식 전망, 1분기 어닝서프라이즈

2020/07/22 - [주식&기업] - 엔씨소프트 주식 주가 전망, 언택트 관련주이면서 대장주

2020/07/22 - [주식&기업] - 한화솔루션 주식 주가전망, 태양광 그린뉴딜 관련주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