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주식을 지금 사도 되는 걸까? 라는 고민을 많이 하게 됩니다.

주식을 하는 사람들이나 투자를 하는 사람들은 꼭 알아야할 기본 개념인데요.

바로 주가수익 비율(PER) 입니다.

 

 

목차

1. PER(주가이익비율) 뜻

2. PER의 활용

3. PBR (주가순자산비율) 뜻

4. 저평가 주식 매수 기준

1. PER(주가이익비율) 뜻

PER은 현재주가가 기업의 현재 가치와 실적 대비 높게 평가되고 있는지 아닌지 여부를 판단하는 척도입니다.

가치투자자들 사이에서는 PER을 가장 중요한 척도로 여기고 있습니다. 실제 투자도 PER을 기본으로 보고, 여러 가지 요인을 종합적으로 고려하는 게 좋습니다.

 

주가이익비율 (PER) = 주가/주당순이익

 

PER은 현재 거래되는 주가를 주당순이익(EPS)으로 나눠서 계산합니다. 주식의 가격이 주당순이익에 비해 얼마나 높게 또는 낮게 형성되어 있는지 나타내는 지표입니다.

만약, 높은 성장이 기대되는 기업이라면 주가이익비율이 높게 나타나는 편입니다. 저평가된 주식을 매수하려면  PER이 낮을수록 좋습니다.

주가수익비율(Price Earning Ratio, PER)은 만약 1주에 1만원 주식을 가진 기업이 1년에 주당 1천원의 수익을 낸다면 PER은 10배로 계산됩니다. 회사는 이익을 많이 발생시킬수록 가치가 높아져 주가가 상승할  가능성이 많기 때문에 PER은 현재 주가가 적정 수준으로 형성되어 있는지를 확인할 수 있는 좋은 지표입니다.

 

PER이 높다면? 낮다면?

현재 주가가 1주당 수익의 몇 배나 되는지를 알아보는 것인데요. PER이 너무 높을 경우 현재 기업 가치가 너무 고평가됐다는 것이고, 결국 이 가격은 '비싸다'는 결론입니다. 

반대로 PER이 낮은 경우 현재 주가가 적정하거나, 저평가되어있다는 의미입니다. 업종 환경과 기업의 미래가치에 따라 다르지만, 일반적으로 PER이 낮으면 향후 주가 상승 여력이 있는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PER을 보고 이게 높은 수준인지, 낮은 수준인지 어떻게 알 수 있을까?

가장 쉬운 방법은 바로 동종 업종의 PER과 비교해보면 알 수 있습니다. 만약 동종업종의 평균 PER이 100 수준인데 내가 투자를 고민하는 기업의 PER이 50이라면 저평가 된것입니다. 

단, 투자하려는 종목의 PER과 업종 PER를 비교할 때 유의사항이 있습니다. 보통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이나 홈트레이딩 시스템, 주식정보 사이트들을 보면 종목과 업종의 PER을 계산해서 요약을 해 제시하는데 제시된대로 단순 비교를 하면 안된다는 점입니다.

예를 들어 하이닉스의 PER이 19인데 동종업종의 PER이 18로 되었다면 정보사이트의 경우, 하이닉스의 동종업종을 '반도체 업종'으로 비교해 놓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 경우에는 하이닉스와 비교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는 점입니다.

많은 사람이 알다시피 삼성전자는 반도체 사업 외에 여러가지 사업을 영위하기 때문입니다. 삼성전자와 하이닉스 모두 반도체 업종이 주를 이루지만 단순하게 두 종목의 PER만 놓고 비교해서는 안된다는 점입니다.

 

​주가가 1만원, 주당 순이익이 1000원인 PER 10배인 A라는 회사와 주가가 1만원, 주당 순이익이 5000원인 PER 2배인 B라는 회사가 있다면 어디에 투자해야 할까?

주가에 비해 더 많은 이익을 벌고 있는 B사를 선택하는 가치투자가 이루어져야 하는 것입니다. 단, 주가에는 해당 기업의 미래 성장가능성, 경쟁력 등의 다양한 조건으로 반영되기 때문에 PER 하나로만 주식 가치의 적정성을 판단하기는 어려울 수 있다는 점도 있습니다.

주식 투자를 하려면 어떤 주식을 사고 어떤 주식을 팔지 결정을 해야하는데 주식은 낮은 가격에 매수해서 높은 가격에 매도해야 많은 이익이 생기는 것입니다. 때문에 현재 주가가 낮게 형성되어 있는지 앞으로 주가가 더 오를 수 있을지에 대해 검토해봐야 합니다. 

이때 결정을 하는데 도움을 주는 지표, 주가의 적정성을 판단할 수 있는 PER, PBR입니다.

 

2. PER의 활용

주가순자산비율(Price Book-value Ratio, PBR)은 주가를 주당순자산으로 나눈 비율을 말하며, 주가와 1주당 순자산을 비교한 수치입니다. 다시 말해 주가가 순자산(총자산에서 부채를 차감한 금액)에 비해 1주당 몇배로 거래되는지 알 수 있습니다. 순자산은 총자산에서 부채를 제외한 나머지 금액인데 순자산이 클수록 회사의 재무구조가 안정적입니다. 주당순자산은 (총자산-총부채)/발행주식수로 계산됩니다. 때문에 주당순자산비율은 수치가 낮을수록 기업의 수익력과 성장력이 높다고 판단할 수 있습니다.

3. PBR (주가순자산비율) 뜻

주가순자산비율 (PBR) = 주가/주당순자산

 

현재의 주식가격을 주당순자산으로 나눈 비율입니다. 현재 주가가 순자산(자기자본)의 장부금액의 몇 배로 형성되어 있는지 나타내는 지표입니다.

PBR이 높으면 고평가라고 평가할 수 있지만, 해당기업이 속한 산업대비 미래 성장성이 높은 평가라면, 높게 형성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저평가된 주식을 매도하려고 한다면 PER과 같이 낮을수록 좋습니다.

 

4. 저평가 주식 매수 기준

ROE (자기자본이익률) 높을수록 좋습니다

PER (주가이익비율) 낮을수록 좋습니다.

PBR (주가순자산비율) 낮을수록 좋습니다.

 

위에 소개한 지표가 무조건적이지는 않습니다.

 예를들어, 제약과 같은 바이오주들은 PER이 높게 형성되어 있는데 

그 이유는 미래 가치를 인정해주기 때문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기업이 속한 산업에서의 PER, PBR이 얼마나 낮고 높은지를 다시한번 보는게 중요하다고 여겨집니다.

 

5. 결론

PER은 기업의 내는 이익에 비해 주가가 적정하게 형성되었는지 판단하는 지표입니다.

PBR은 기업의 순자산에 비해 주가가 적정하게 형성되었는지를 판단하는 지표입니다.

다만, PER과 PBR의 높고 낮음의 기준은 따로 없기 때문에 많은 투자자들이 동종 업계의 기업들과 비교하여 주식의 가치를 판단하고 있습니다.

2020/08/10 - [경제, 비지니스/주식&기업] - 장전 시간 외 거래, 주식 시간외 거래 방법 총정리

2020/08/11 - [경제, 비지니스/주식&기업] - 주가지수 뜻, 공시 뜻, 자본금 뜻

2020/08/11 - [경제, 비지니스/주식&기업] - 전기차 주행 가능거리 늘리는 방법, 전기차 관련주

2020/08/04 - [경제, 비지니스/주식&기업] - 애플 주식 주가 액면분할 왜 할까? 액면분할 뜻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